크게보기 작게보기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거제시, ‘100년거제디자인 시민숙의단’ 제3차 토론회 개최로 비전 만들다
2024년 03월 18일 14시 58분 입력
거제시(시장 박종우)는 지난 13일 오후 2시 거제시청 대회의실에서 거제시의 숨겨진 가치와 미래 도시 발전 방향을 담아가는 ‘100년거제디자인 시민숙의단’ 제3차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은 비전 수립의 마지막 토론회로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100년거제디자인 비전스토리’라는 주제로 지난 1월부터 3개월 동안 전체 토론회, 시민 설문조사, 전문가 초청 세미나 등 다양한 공론화 과정에 시민숙의단이 직접 참여했다.

 

이번 토론회는 △설문조사 결과 논의, △비전 키워드 발굴, △소그룹 비전 만들기, △통합 비전 만들기, △공감투표 순으로 진행되었다.

 

첫 순서로 지난 2월 6일부터 27일까지 3,016명의 시민이 참여했던 ‘비전과 미래가치 진단 설문조사’ 결과를 공유했다. 거제시의 숨겨진 가치를 찾고 내가 살고 싶은 도시와 미래세대에게 물려주고 싶은 도시에 대한 일반시민들이 연령별, 직업별, 계층별로 어떻게 생각하는지에 대해 살펴보았다.

 

이어서 제1토론에서는 마인드맵 기법으로 비전 키워드를 발굴하고 개인별 비전 단문 만들기 시간을 가졌다. 10개조에 건강, 힐링, 다양성, 아름다움, 포용, 편리 등 다양한 키워드를 각각 1개씩 제시하고 그 키워드에 담겨 있는 가치와 그 가치의 조건, 키워드의 긍정적 활용 이미지에 대해 고민하여 생각의 폭을 넓히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서 제2토론에서는 소그룹별 비전 문구 만들기와 통합 비전 만들기가 이뤄졌다. 소그룹별 토론에서는 2~3명씩 소그룹을 이뤄 총 45개의 다양한 비전문이 나왔다. 그 후 조별 토론이 이어지면서 시민숙의단이 그간 숙고해온 거제의 미래 핵심 가치를 담아 최종 10개의 비전문을 만들었다.

 

마지막으로 조별 비전문을 발표하고 공감투표를 실시했다. 시민숙의단이 가장 많이 공감한 비전은 ‘아이들 웃음소리와 사람 내음이 넘치는 도시! 자연에서 치유되는 도시! 바다와 숲이 아름다운 해양 섬 도시 거제!’였다. 그 외에 ‘살아있는 역사, 공존하는 산업도시, 자연보물섬 거제시’와 ‘일과 힐링이 공존하는 명품 거제’는 차 순위로 긍정적 호응을 얻었다.

 

이날 시민숙의단이 만든 비전은 100년거제디자인 정책소통 홈페이지인“100년 톡톡”을 통해 일반시민에게 공개된다. 최종 비전은 시민들의 공감 투표와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최종 선정될 예정이다.

 

 

 

 


한편, 다음 제4차 시민숙의단 토론회는 4월 17일에 개최될 예정이며, 이날 토론회부터는 거제시의 현황과 문제점들을 파악한 후 100년거제디자인을 계획하기 위한 과제(주요쟁점) 선정의 첫 여정이 시작된다.

김수환 doyhoa@naver.com